대전교육청, 추석명절 공직기강 점검
대전교육청, 추석명절 공직기강 점검
북한 도발 위협 대응태세 유지 및 부패행위 등 발생의 사전예방 위해
2017.09.13 15:36:41
대전교육청, 추석명절 공직기강 점검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오는 10월9일까지 교육청 산하 각급 학교 및 기관에 근무하는 모든 공직자를 대상으로 집중 점검을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집중 점검에는 시교육청 감사관 20여명으로 구성된 5개 감사반이 투입되며 공직기강 해이 및 부패행위 등의 발생을 선제적으로 차단하기 위한 점검을 벌일 예정이다.

대전교육청은 최근 북한의 6차 핵실험 등 도발 위협이 최고조에 달하는 상황에서 장기간의 연휴 기간 동안에도 공직자들이 비상대응태세를 확고하게 유지하며 흔들림 없이 대민업무를 추진할 수 있도록 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다.

특히, 추석 명절을 빙자해 공직자가 자신의 직무 관련자 등으로부터 금품이나 향응, 선물 등을 수수하는 청탁금지법 위반행위, 예산을 목적 외로 사용해 추석 명절 전․후 선물을 구입하는 행동강령 위반행위, 기타 공직자의 품위를 훼손하는 행위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할 예정이다.

대전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추석명절 공직기강 점검은 북한의 도발위협 등으로 엄중한 상황인 만큼, 일부 명절 분위기에 편승하여 발생할 수 있는 소속 공직자들의 일탈행위를 사전에 예방하고, 경각심을 높이는데 그 취지가 있다”고 말했다.    

qc2580@naver.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