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개발공사, 명절 전통시장 활성화 앞장
전북개발공사, 명절 전통시장 활성화 앞장
전 임직원, 전주 남부시장서 장보기 나서
2017.09.29 15:20:08
전북개발공사, 명절 전통시장 활성화 앞장

ⓒ전북개발공사

전북개발공사는 추석 명절을 앞둔 29일 전통시장 활성화와 우리 농산물 소비 촉진을 위한 장보기 행사를 실시했다.

이날 공사 임직원들은 대형 유통매장 및 온라인 쇼핑몰의 증가와 경기불황으로 침체된 지역 경제에 생기를 불어넣기 위해 전주 남부시장에서 온누리상품권으로 과일, 건어물, 야채 등 명절 제수용품과 생필품을 구입했다.

직원들과 함께 행사에 참여한 고재찬 사장은 남부시장 번영상인회와 간담회를 갖고 "앞으로도 전통시장 살리기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솔선수범하겠다"고 말했다.

고 사장은 이어 직원들에게는 "한국소비자원의 조사에 따르면 전통시장의 추석 장바구니 물가가 대형마트보다 19% 가량 저렴한 것으로 조사됐다"면서 "도민을 위한 지방공기업 직원으로서 사명감을 가지고 전통시장을 적극 이용하자"고 당부했다.

한편, 전북개발공사는 매년 명절 때마다 온누리상품권을 구매해 전주 전통시장을 찾아 상인들과 정을 나누고, 제수용품과 생필품 등을 구입하고 있다.

 

bss20c@pressian.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