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박 곧 출국하며 '메시지'...與 "출국금지 안하나?"
이명박 곧 출국하며 '메시지'...與 "출국금지 안하나?"
이동관 "짧은 메시지 낼 것"
2017.11.10 20:04:23
이명박 곧 출국하며 '메시지'...與 "출국금지 안하나?"
이명박 전 대통령이 오는 12일부터 2박 4일 일정으로 바레인을 방문한다. 이 과정에서 최근 진행되는 이명박 정권의 '적폐 청산' 등에 대해 입장을 낼 것으로 보인다. 

이 전 대통령의 측근인 이동관 전 청와대 홍보수석은 10일 기자들에게 문자 메시지를 보내 이 전 대통령의 출국 일정을 알리면서 "이 전 대통령은 현 정권의 이른바 적폐청산 등과 관련해 기자 질문에 대한 짧은 메시지를 낼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군의 온라인 여론조작 활동을 직접 챙겼다는 의혹 등에 대해 이 전 대통령은 전날 측근을 통해 "말도 안 되는 소리"라며 "나라가 과거에 발목 잡혔다"고 했다. 

이에 대해 더불어민주당 민병두 의원은 SNS를 통해 "이명박 출국금지 요청이 제출된 가운데 그가 12일 두바이 강연 차 출국한다"고 지적한 후 "망명 신청 해외장기체류 아니면 숨 고르기 바람 쐬기. 어떤 판단을 할까? 수사는 기 싸움이다. 일단 출국금지부터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기사를 끝까지 읽으셨다면…

인터넷 뉴스를 소비하는 많은 이용자들 상당수가 뉴스를 생산한 매체 브랜드를 인지하지 못한다고 합니다. 온라인 뉴스 유통 방식의 탓도 있겠지만, 대동소이한 뉴스를 남발하는 매체도 책임이 있을 것입니다.
관점이 있는 뉴스 프레시안은 독립·대안언론의 저널리즘을 추구합니다. 이러한 저널리즘에 부합하는 기사에 한해 제안 드립니다. 이 기사에 자발적 구독료를 내주신다면, 프레시안의 언론 노동자, 콘텐츠에 기여하는 각계 전문가의 노고에 정당한 보상이 돌아갈 수 있도록 쓰겠습니다. 프레시안이 한국 사회에 필요한 언론이라고 생각하신다면,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사의 구독료를 내고 싶습니다
일부 인터넷 환경에서는 결제가 원활히 진행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국민은행 343601-04-082252 [예금주 프레시안협동조합(후원금)]으로 계좌이체도 가능합니다.
이명선 기자 overview@pressian.com 구독하기 최근 글 보기
방송국과 길거리에서 아나운서로 일하다, 지금은 '언론 협동조합 프레시안 기자' 명함 들고 다닙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