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군공항 이전절차 가동
대구 군공항 이전절차 가동
대구 군 공항과 민간 공항 통합 이전 부지 선정절차 돌입
2017.12.18 10:21:28
대구 군공항 이전절차 가동

대구 국제공항과 k-2 공군기지를 함께 이전하기 위한 부지 선정 작업이 속도를 내게 됐다.

 

국방부는 지난 15일 국방부장관을 위원장으로 하는 대구 군공항 이전부지 선정위원회 1차 회의를 열고  최대한 빠른 시간 내에 군 공항과 민간 공항을 통합 이전토록 노력한다는 등 4개항을 결정했다.

 

이날 선정위원회는 현재 군위군 우보면과 군위군 소보면- 의성군 비안면 등 2개지역을 각각 예비후보지로 기정사실화 하고 이곳 중 한 곳을 후보지로 최종 선정키로 했다.

 

선정방식은 대구시 경북도 군위군 의성군 4개 단체장간의 합의가 있을 경우 이를 선정위원회에 넘겨 결정하며,  합의가 안 될 경우 선정실무위원회에서 4개 지자체와 협의하여 선정 절차를 만들기로 하는 등 투 트랙으로 진행한다.

 

또 4개 지자체는 그 기준과 절차에 따른 후보지 결정에 따르기로 합의했다.

 

후보지 선정 방식의 합의결과를 논의하기 위한 2차 이전부지 선정위원회 회의를 내년 1월 15일 이전에 개최키로 했다.

 

군 공항 이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구성된 선정위원회는 국방부장관을 비롯, 기획재정부와 국토부 차관, 대구시 경북도 군위군 의성군 단체장과 민간위원 6명 등 19명으로 구성됐다.

 

이날 선정위원회는 위원회 운영규정을 의결하고 대구 군 공항 이전사업 추진경과와 향후 계획을 보고받았으며 특히 지역갈등 최소화를 위한 이전후보지 선정절차와 기준에 대해 논의했다고 국방부는 밝혔다.

 

국방부는 앞으로 이전후보지 선정 절차와 기준 마련도 지역 주민의 참여와 의견 수렴 기회를 충분히 보장하여 공정하고 투명하게 추진하고 갈등관리협의체를 통한 지자체 간 합의와 실무위원회 심의를 거쳐 선정위원회에서 의결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ithelee@hanmail.net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