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출 명소 동해에서 감동과 낭만을 느껴보세요”
“일출 명소 동해에서 감동과 낭만을 느껴보세요”
동해시, 새해 첫 날 해맞이 행사 홍보
2017.12.28 11:32:49
“일출 명소 동해에서 감동과 낭만을 느껴보세요”

강원 동해시(시장 심규언)는 2018년 새해를 맞아 전국 제일의 일출 명소인 동해시를 방문하는 관광객의 안전과 관광지 방문에 불편이 없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2018년 새해는 경강선과 서울~양양고속도로 개통으로 예년에 비해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유관기관·사회단체와의 공조체제를 통해 대한민국 최고의 일출의 명소로 자리매김 하도록 준비했다.

이를 위해 오는 31일 오후 7시부터 새해 1월 1일 오전 9시까지 백사장과 울창한 송림이 어우러진 동해안 제1의 망상 해변과 전국 제일의 일출명소 추암해변, 감성관광지 논골담길에서 2017년을 마무리하고 무술년 황금 개띠의 희망찬 새해를 맞기 위한 해맞이가 진행된다.


 

▲동해 추암 일출의 장관. ⓒ동해시


망상·추암해변에서는 해맞이 사진으로 추억을 남길 수 있는 포토존, 모닥불 액운 태우기,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성공 개최 기원의 소망 LED 촛불 포토존 만들기 등의 이벤트를 진행해 아름다운 모습으로 일출을 감상하고 추억으로 남길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특히 망상해변에서는 행복 나눔 행사의 일환으로 망상상가번영회의 주관으로 커피, 차 등을 소진 시까지 무료로 나눠줄 예정이다.

또 공예 작가의 핸드 메이드 제품과 창작품을 전시·판매하는 프리마켓,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 기원 소망지 등의 행사를 통해 각자가 희망하는 소원을 기원하면서 새해 일출을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로 했다.

아울러 다양한 이벤트 행사와 더불어 해맞이 관광객의 안전과 차량의 원활한 교통 소통을 위해 경찰, 소방, 모범운전자, 동해적십자봉사회, 웰컴투동해시협의회, 시 직원 등이 함께 주요 도로변에 배치되어 교통 및 주차 안내도 실시할 방침이다.

이어 AI 확산방지를 위해 망상과 추암 해변 진입로에 방역시설을 설치해 구제역 및 AI 확산방지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또한 관광지내 상습도로 결빙구간 제설장비 비치, 화장실과 샤워장 동파방지 온열기 가동, 행사장 내 시설물 전기 시설 안전 점검 등 해맞이 관광객 수용을 위한 완벽한 편의시설과 안전 대책을 수립하고 있다.

한편 시는 크리스마스 연휴기간 동안인 지난 23일부터 재난 취약 시설 29개 분야 878개소에 대한 긴급 현장 점검 실시 결과 중대한 결함 사항은 없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경미한 사항 77건은 즉시 현지 시정 조치를 취해 안전하게 해맞이를 진행 할 수 있도록 했다.

casinohong@naver.com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