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거돈, 민주당 복당 신청 "부산시장 재도전하나?"
오거돈, 민주당 복당 신청 "부산시장 재도전하나?"
정식 출마 의사는 아직까지 없어...김영춘, 이호철 눈치보는 듯
2017.12.30 13:43:36

오거돈 전 해양수산부 장관이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에 복당을 신청하면서 부산시장 재도전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30일 민주당 부산시당에 따르면 오 전 장관이 제출한 복당 신청서에는 "부산이 지난 30년 가까이 일당 독점으로 인해 허울뿐인 제2의 도시로 전락했다"며 "해양수도 부산 발전과 지방분권 등의 가치 실현을 위해 더불어민주당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복당 이유를 설명했다.

민주당 부산시당은 당원자격심사위원회와 상무위원회, 중앙당 최고위원회 의결 등 당헌, 당규 절차에 따라 오 전 장관에 대한 복당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 오거돈 전 해양수산부 장관. ⓒ오거돈SNS


이에 대해 민주당 부산시당 최인호 위원장은 "오 전 장관의 복당을 크게 환영하며 부산 시민들이 우리 당의 부산시장 후보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는 긍정적인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번 오 전 장관의 복당 신청은 최근 잇따라 발표된 부산시장 후보 여론조사에서 오 전 장관이 높은 지지도를 보이자 내년 지방선거 부산시장에 재도전하기 위한 움직임으로 보여지고 있다.

오 전 장관 측 관계자는 "민주당에 복당을 하는 것은 이미 계획은 하고 있었고 타이밍의 문제였다"며 "아직 부산시장 출마에 관해서는 공식 입장은 밝히지 않았지만 곧 결정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한편 내년 지방선거 부산시장 후보로 거론되고 있는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과 이호철 전 청와대 민정수석은 지지자들의 출마 요구에도 아직 묵묵부답으로 일관하는 상황이지만 두 사람 모두 당내 인지도가 높아 부산시장 출마 선언을 할 경우 치열한 경선이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bsnews3@pressian.co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