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비정규직 기간제 근로자 648명 정규직 전환
부산시, 비정규직 기간제 근로자 648명 정규직 전환
정규직 전환심의위원회 구성·운영, 총 8차례 회의 거쳐 최종 확정
2018.01.02 15:40:46
부산시가 본청, 직속기관, 사업소에서 직접 고용한 기간제 근로자 648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했다.

부산시는 지난달 말 정규직 전환심의위원회와 공무직 인사위원회를 열어 기간제 근로자 648명을 정규직으로 최종 전환했다고 2일 밝혔다.

상시·지속적인 업무에 종사하는 근로자 가운데 198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했고 26명은 경쟁채용을 통해 정규직으로 바꿨다.

60세 이상 고령자 217명은 고용안정을 고려해 계약종료일로부터 1년간 고용을 보장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부산지역에서 근무하는 기간제 근로자는 일시·간헐적 업무 종사자 등 전환 예외자 207명을 제외한 전환 심의 대상자의 68.1%가 정규직으로 전환하게 된다.
bsnews4@pressian.co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