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새해에도 어려웃 이웃을 위한 성금 기탁 줄이어
사천시, 새해에도 어려웃 이웃을 위한 성금 기탁 줄이어
2018.01.03 14:47:30
사천시, 새해에도 어려웃 이웃을 위한 성금 기탁 줄이어

경남  사천시는 무술년 새해에 각계각층에서 어려운 이웃을 위한 성금 기탁이 줄을 이어 추운 날씨에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사천시상록자원봉사단(회장 김식일)이 50만 원, 대신원예사(대표 김미정)에서는 120만 원, 사천어패퓨협동조합(조합장 조상철)에서는 330만 원, 삼천포교회(목사 공은성)에서는 유류교환권 500만 원 상당을 새해를 맞아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마음과 함께 기탁했다.

 

조상철 사천어패류협동 조합장은 “새해에 작은 기부를 통해 추운 겨울 주위 어려운 이웃을 위해 보탬이 되어 기쁘고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기부 문화에 앞장서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사천시

사천시에 기탁된 성금 총 470만 원과 유류교환권은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협약하여 추진하는 ‘희망 4000 이웃사랑’지원 사업 기금으로 조성되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생계비, 의료비, 집수리비 등으로 쓰일 예정이다.

news25@pressian.kr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