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농업인가공활성화센터, 가공아카데미 품평회
나주시농업인가공활성화센터, 가공아카데미 품평회
떡전문가 12명·반찬·간식 전문가 14명 육성…45종 시제품 선보여
2018.01.03 16:44:54
나주시농업인가공활성화센터, 가공아카데미 품평회

나주시농업인가공활성화센터(동수농공단지길 62-8, 이하 가공센터)는 지난 해 12월 28일, 가공아카데미 심화교육 수료식 및 품평회를 개최했다.

가공센터는 지역 농산물 부가가치 창출을 위한 핵심 기반 시설로서 농업인이 직접 생산한 농산물을 가공해 제품화하는데 요구되는 일련의 기술적, 행정적 교육 지원 역할을 담당한다.

 

▲나주시농업인가공활성화센터(동수농공단지길 62-8, 이하 가공센터)는 지난 해 12월 28일, 가공아카데미 심화교육 수료식 및 품평회를 개최했다.


지난 2016년부터 총 310명을 대상으로 87회의 가공 관련 교육을 진행해온 가공센터는 현재는 설비 구축을 마무리하는 단계이며, 연초 개소식을 앞두고 있다.

올해 후반기 심화교육에서는 26명의 교육생이 배출됐다.

교육생들은 반찬 및 간식류와 떡 과정으로 나뉘어 각각 이경희 전 남도향토음식연구원장과 안원희 한국전통음식연구회 책임연구원으로부터 가공기술을 전수받았다.

교육생들은 각자 재배한 농산물을 주원료로 활용한 간식, 반찬, 떡 등 총 45종의 시제품을 선보였다.

소비자들의 반응은 대체로 긍정적이었다. 이날 품평회에는 생산자와 소비자, 가공식품관련업종사자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
평가 결과. 도라지정과, 꽃물김치, 된장깻잎장아찌 등의 반찬류와 당근컵케익, 설기떡 인절미 등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한 소비자는 “농업인이 직접 만든 제품이라고 하기에 믿기 어려울 만큼 완성도가 높다”면서, “지역산 재료로 만든 더 다양한 가공식품이 개발되었으면 좋겠다”고 했다.

나주시농업인가공활성화센터는 소비자 호응이 높은 제품을 중심으로 적극 상품화에 나서는 한편 특색 있는 지역 가공 농식품의 발굴도 지속해 나갈 계획이다.

농산물 가공에 관심이 있는 농업인들은 가공센터에 연락하면 교육 내용, 일정 등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kde3200@naver.com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