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농협, 조류인플루엔자(AI) 차단방역에 총력
경남농협, 조류인플루엔자(AI) 차단방역에 총력
2018.01.03 20:50:16
경남농협, 조류인플루엔자(AI) 차단방역에 총력

경남농협의 신임 본부장은 2018년 시무식을 마침과 동시에 첫 번째 일정으로 AI방역현장을 찾아 추진사항을 점검했다.

경남농협은 창원시 주남저수지 방역현장 및 이동통제초소를 방문하여 추운날씨에도 방역현장에서 고생하는 축협 방역요원 및 통제초소 근무자들을 격려하고 위문품을 전달했다고 3일 밝혔다.

창원시 의창구 동읍 일원의 주남저수지는 경남 최대의 철새도래지로 야생조류에 의한 AI 전파가능성이 높은 지역이다.


이에 창원시축협의 공동방제단이 매일 4회 이상 탐방로와 주변 농로를 소독하고 있으며, 이동통제초소 1개소를 설치하여 출입차량 소독을 하고 있다.

▲ 경남농협 조류인플루엔자(AI) 차단방역에 총력. ⓒ 경남농협


경남농협은 공동방제단 86개단 과 NH방역지원단 17개단 을 총 동원하여 주말 및 공휴일에도 경남 전역에서 방역활동을 수행하고 있으며, 거점소독시설 및 이동통제초소 현장근무 등 AI 차단방역 지원을 위해 자체 비상방역지원 인력풀을 구성하여 지자체 요청에 따라 즉시 지원할 계획이다.

newso5@pressian.kr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