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부산은행, 직장인 위한 밤 시간대 '야간점포' 운영
BNK부산은행, 직장인 위한 밤 시간대 '야간점포' 운영
서면롯데1번가 지점 저녁 7시까지 업무 시간 확대...추가 운영 계획
2018.01.09 10:01:52

낮 시간대에 은행업무를 보기 어려운 직장인들을 위한 부산은행 야간점포가 본격 운영된다.

BNK부산은행은 서면 복개천 인근 아르반호텔 2층에 위치한 '서면롯데1번가' 지점을 저녁 7시까지 문을 여는 야간점포로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

서면롯데1번가 지점은 직원들이 2교대로 근무하며 영업시간을 오전 10시부터 저녁 7시까지 연장 운영하는 시차근무 점포로 지역은행으로서는 부산은행이 최초로 시행한다.


▲ 야간점포 운영 홍보 포스터. ⓒ부산은행


특히 서면롯데1번가 지점이 위치한 서면 복개천 일대는 야간에 유동인구가 많고, 상권이 밀집한 부산의 대표적인 중심 상업 지역으로 이용객이 많은 지점이다.

부산은행은 이번 야간점포 시범 운영을 통해 평소 낮 시간 은행 방문이 어려운 직장인과 자영업자 등을 대상으로 금융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향후 고객들의 니즈와 고객 특성, 영업점 주변 환경 등을 감안해 야간점포를 점진적으로 확대 운영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BNK부산은행 방성빈 경영기획본부장은 "근무 시간 중 은행 방문이 어려워 조퇴를 하고 업무를 봐야 하는 등 고객들의 불편을 덜기 위해 야간점포를 운영하게 됐다"며 "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원하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다양한 형태의 영업점을 운영해 나갈 예정이다"고 전했다.

bsnews3@pressian.co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