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도심과 신도시의 균형발전 위해 힘쓰겠다
원도심과 신도시의 균형발전 위해 힘쓰겠다
김성수 세종시 균형발전국장, 2018년도 주요업무계획 발표
2018.01.11 11:04:22
원도심과 신도시의 균형발전 위해 힘쓰겠다



종특별자치시가 원도심과 신도시의 균형적 발전을 위해 노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김성수 균형발전국장은 11일 출입기자들과의 정례 브리핑에서 ‘2018년도 주요업무계획’에 대해 밝히고 “2018년은 대한민국 행정수도와 균형발전 상징도시로 거듭나기 위해 중앙정부·자치단체·국민 등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하고 지속적인 문화·체육 인프라 확충, 시민 주도의 지역별 현안 발굴 등으로 체감도가 높은 다양한 정책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 국장은 2018년 주요업무에 대해 “균형발전과 도시성장 촉진하고, 주민과 함께 조치원을 젊은 도시로 만들며, 품격있는 문화도시로 만들고, 지역공동체 활성화로 도농상생발전을 도모하겠다”고 소개했다.

김 국장은 “‘균형발전과 도시성장 촉진’을 위해 국가균형발전 비전선포식과 국가균형상징공원 조성 등을 통해 균형발전 선도도시의 위상을 강화하고 행복청과의 사무 이관 후속 절차의 원활한 이행과 국정과제, 공동현안 가시화를 위한 협업체계 강화 및 행복도시발전위원회의 육성 등을 통해 유관부처 및 시민 협치를 통한 도시발전을 이끌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또한 “주민과 함께 조치원을 젊은 도시로 만들기 위해 주민과 함께하는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하고 원도심 가로경관을 개선하며 원도심 활성화 기반을 구축하고 주민이 행복한 문화·복지환경을 조성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김 국장은 “‘품격있는 문화도시 조성’을 위해 생활문화예술 기반 확충 및 활성화, 지역거점 도서관 확충 및 서빗 강화, 전통문화유산 보존·활용, 생활체육시설 확충 및 활동지원, 관광산업 저변 확대 등에 힘쓰기로 했다”며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통한 도농상생발전 도모’를 위해서는 활력있는 마을공동체 육성, 내실있는 사회적 경제조직 육성, 농촌 생활기반시설 개선, 안전하고 쾌적한 영농환경 개선 등에 노력하기로 했다”고도 했다.

김 국장은 “2018년에는 우수한 시민역량을 결집해 국가와 지역균형발전을 선도하고 대한민국 행정수도를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qc2580@naver.com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