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지역 ‘이웃사랑 온도 활활’
동해지역 ‘이웃사랑 온도 활활’
동해시, 희망모금액 114% 초과 달성
2018.01.14 12:53:57
동해지역 ‘이웃사랑 온도 활활’

강원 동해시는 어려운 이웃을 도와주는 동해시민의 따뜻한 손길이 이어져 지역사회에 훈훈한 소식을 전해주고 있다고 밝혔다.

동해시(시장 심규언)와 강원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나눔 문화 확산을 도모하기 위해 지난해 11월 20일부터 이달 말까지 73일간 ‘나눔으로 행복한 나라’란 슬로건으로 ‘희망 2018 나눔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시는 이번 캠페인의 목표액을 2억 5100 만원으로 정했다. 현재 모금 현황은 1053건에 2억8492만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1% (전년 실적 1억 8789만 원) 모금액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동해시


최근 기탁한 내역은 ㈜DB동부메탈 동해공장 직원일동 500만 원, 동호운수(주) 100만 원, 아리랑국악예술연구원 56만 원, 부곡동 주민자치위원회 50만 원, 삼화동 새마을 협의회 및 부녀회에서 50만 원 등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온정의 손길이 연일 이어지고 있다.

양원희 동해시 복지과장은 “어금니 아빠 이영학 사건으로 기부문화가 연일 움츠러들고 있는 가운데 동해시민의 따뜻한 손길로 지역 내 사랑의 온도가 활활 불타오르고 있다”며 “이웃돕기 성금은 어려운 이웃들에게 쓰이는 귀중한 재원임으로 참여해 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casinohong@pressian.com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