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선수 생일 케이크 커팅, 이제는 팀웍 다지기
北선수 생일 케이크 커팅, 이제는 팀웍 다지기
남북 여자아이스하키 단일팀, 28일 첫 합동 훈련 모습
2018.01.29 17:25:29
北선수 생일 케이크 커팅, 이제는 팀웍 다지기

올림픽 사상 최초로 결성된 여자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이 합동 훈련에 돌입, 팀웍 다지기에 한창이다. 지난 25일 남한을 찾은 북한 아이스하키 선수들은 남한 아이스하키 대표팀 선수들과 함께 28일 충북 진천에 위치한 국가대표선수촌 빙상장에서 처음으로 손발을 맞췄다.

남한 23명, 북한 12명 등 총 35명의 단일팀 선수들은 이날 A,B 팀으로 나눠 미니 게임을 치르며 실전에도 대비했다. 각 팀에는 북한 선수들이 함께 섞여서 훈련 및 게임을 진행했다. 남북 단일팀은 오는 2월 4일 스웨덴과 평가전을 마지막으로 실전에 돌입한다. 대한체육회가 공개한 선수들의 훈련 모습이 담긴 사진을 엮어봤다.

▲ 남북 여자아이스하키 단일팀 선수들이 28일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 빙상장에서 A.B 팀으로 나눠 훈련 및 미니 게임을 진행했다. ⓒ대한체육회


▲ 새러 머리(가운데) 남북 여자아이스하키 단일팀 감독이 훈련 중 선수들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대한체육회


▲ 남북 선수들이 훈련 도중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대한체육회


▲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 남북 아이스하키 선수들. ⓒ대한체육회


▲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 남북 아이스하키 선수들. ⓒ대한체육회



▲ 생일을 맞이한 북한 선수를 축하해주는 남북 단일팀 선수들 ⓒ대한체육회



▲ 생일을 맞이한 북한 선수가 생일 축하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대한체육회



▲ 훈련 이후 함께 식사하는 남북선수들 ⓒ대한체육회


기사를 끝까지 읽으셨다면…

인터넷 뉴스를 소비하는 많은 이용자들 상당수가 뉴스를 생산한 매체 브랜드를 인지하지 못한다고 합니다. 온라인 뉴스 유통 방식의 탓도 있겠지만, 대동소이한 뉴스를 남발하는 매체도 책임이 있을 것입니다.
관점이 있는 뉴스 프레시안은 독립·대안언론의 저널리즘을 추구합니다. 이러한 저널리즘에 부합하는 기사에 한해 제안 드립니다. 이 기사에 자발적 구독료를 내주신다면, 프레시안의 언론 노동자, 콘텐츠에 기여하는 각계 전문가의 노고에 정당한 보상이 돌아갈 수 있도록 쓰겠습니다. 프레시안이 한국 사회에 필요한 언론이라고 생각하신다면,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사의 구독료를 내고 싶습니다
일부 인터넷 환경에서는 결제가 원활히 진행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국민은행 343601-04-082252 [예금주 프레시안협동조합(후원금)]으로 계좌이체도 가능합니다.
이재호 기자 jh1128@pressian.com 구독하기 최근 글 보기
외교부·통일부를 출입하면서 주로 남북관계를 취재하고 있습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