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울산 아침 영하 8도..."칼바람에 한파 기승"
부산·울산 아침 영하 8도..."칼바람에 한파 기승"
모레부터 추위 누그러져 건조한 날씨 화재 주의
2018.02.05 09:08:06

전국에 칼바람이 불면서 한파가 기승을 부리겠다.

부산지방기상청에 따르면 5일 아침 최저기온은 부산 -8도, 울산 -8도, 창원 -9도, 진주 -11도, 거창 -12도, 통영 -7도로 전날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다.

낮 최고기온은 부산 1도, 울산 -1도, 창원 0도, 진주 1도, 거창 -2도, 통영 2도로 전날과 비슷하겠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동부 앞바다에서 1.0~2.5m, 남해동부 먼바다에서 2.0~4.0m로 높게 일겠다.


▲ 2월 5일 오전 8시 현재 날씨. ⓒ부산기상청


내일(6일)은 중국 북부지방에 위치한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겠다.

모레(7일)는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낮부터 구름 많겠다.

부산기상청은 "이번 추위는 당분간 이어지면서 내륙을 중심으로 아침 기온이 영하 10도 이하로 떨어지겠다"며 "낮 기온도 영하권에 머물러 매우 춥겠으니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bsnews4@pressian.co 다른 글 보기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