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 아산학연구소, 온양행궁 복원 포럼 창립식 가져
순천향대 아산학연구소, 온양행궁 복원 포럼 창립식 가져
온양행궁 역사적 가치와 복원 위해 노력
2018.02.06 09:46:53
순천향대 아산학연구소, 온양행궁 복원 포럼 창립식 가져

순천향대 아산학연구소가 ‘세종대왕을 치유한 온양행궁의 복원을 열망하다’를 주제로 창립식과 토론시간을 가졌다.

 

순천향대 아산학연구소는 5일 온양행궁터가 자리잡고 있는 온양관광호텔에서 '세종 온양행궁 포럼' 창립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온양행궁이 우리나라 온천의 역사적 메카임을 알리고 다양한 연구와 노력을 통해 온천문화 중심지로 발전 시키고자 마련된 자리로 창립식과 암께 온양행궁과 관련 주제발표,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주제발표에 나선 이덕일 한가람역사문화연구소장은 온양행궁과 영괴대의 '세종실록'에 기록된 역사적 사실을 토대로 그 가치에 대해, 김일환 순천향대학교 대우교수는 온양행궁의 역사적 가치와 복원의 중요성을 각각 발표했다.

이어진 토론에는 이광표 동아일보 논설위원과 이왕기 목원대 건축학과 교수, 유선종 아산시 경제환경 국장이 참석해 아산의 중요한 역사이자 문화유산인 온양행궁이 아산의 미래와 문화를 위해서도 구체적인 복원 계획을 세워야한다것에 의견을 모았다.

이영관 아산학연구소장은 "온양행궁을 복원하기 위한 여정은 더 이상 늦출 수 없는 시대적인 소명이라고 생각한다"며 "온양행궁의 표석을 새롭게 세우고 그동안 가려지고 지워진 흔적을 되살리는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dltnrwhd@hanmail.net 다른 글 보기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