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전북본부 농업종합자금 지원 확대
농협은행 전북본부 농업종합자금 지원 확대
올해 3천억 목표, 자금대출 실무자 교육
2018.02.08 15:45:54
농협은행 전북본부 농업종합자금 지원 확대

ⓒNH농협은행 전북본부

NH농협은행 전북본부는 농가소득 증대와 농업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농업종합자금을 집중 지원키로 했다.


전북본부는 자금 적기대출을 위해 8일 농협은행 시·군지부 및 농·축협 농업정책자금대출 실무자 110여명을 대상으로 실무교육을 실시했다.


농업종합자금대출은 농업인의 경쟁력 향상을 위해 벼·채소·과수·화훼·축산업 등에 종사하는 농업경영체에 소정의 심사과정을 거쳐 필요한 각종 자금을 연중 수시 지원하는 저금리 정책자금 대출이다.


전북농협은 2017년도에 2810억원을 지원했으며, 2018년도는 농협은행 및 각 지역의 농·축협을 통해 3000억원 지원을 목표로 사업추진 중이다.

농업인은 NH농협은행 시·군지부 및 농·축협을 방문하면 농업종합자금대출 상담 및 대출지원을 받을 수 있다.

김장근 본부장은 “최근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농업인에게 필요한 자금이 적기에 지원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농가소득 5천만원 시대, 농업인이 행복한 국민의 농협을 만드는데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bss20c@naver.com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