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선~평창 국도 42호선 전 구간 개통
정선~평창 국도 42호선 전 구간 개통
정선읍 광하리~봉양리 10.2킬로미터 구간
2018.02.09 13:02:44
정선~평창 국도 42호선 전 구간 개통

강원 정선과 평창을 연결하는 국도 42호선 전 구간이 개통되었다.

정선-평창간 국도 42호선은 지난 2015년 말 1·2공구 14.9킬로미터 구간을 개통한데 이어 3공구 정선읍 광하리에서 봉양리간 10.2킬로미터 구간 확·포장 공사가 마무리되어 전 구간이 전면 개통되었다.

이번에 공사가 마무리된 정선읍 광하리에서 봉양리간 3공구는 총 1525억 원이 투입돼 3공구는 총연장 10.2킬로미터로 터널 2개소와 교량 9개소(1696미터) 교차로 5곳을 포함하고 있다. 지난 2008년 3월 착공했다.

 

▲국도 42호선 정선터널 구간. ⓒ정선군


정선-평창간 전 구간이 개통되면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 경기장을 찾는 관람객들의 편의 제공은 물론 운행거리 및 시간 단축으로 원주 등 도내 영서지역과 수도권 접근성 또한 대폭 개선되었다.

또한 산나물철 및 피서철 매년 반복되는 교통 대란이 이번에 국도 42호선이 완전 개통되어 대한민국 명품 5일장이 열리고 있는 정선아리랑시장 있는 정선읍 시가지 차량정체 해소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아울러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정선에서 진부를 연결하는 국도 59호선이 지난해 12월 개통했다.

특히 국도 38호선과 연결하는 정선-남면간 국도 59호선은 총 884억 원을 투입해 지난해 7월 착공해 2024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지역최대 숙원사업인 정선 제3교 가설공사는 총 사업비 287억 원을 투입해 오는 2020년 완공을 목표로 지난해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현재 사업발주를 추진 중이다.

군에서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접근도로인 국도 42호 및 59호선 개통으로 동계올림픽은 물론 관광 성수기에 정선을 찾는 방문객들에 교통 편의가 제공되는 것은 물론 강원 중남부권 관광 및 지역개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선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정선 제3교를 비롯해 정선 남면간 국도 59호선 도로개설 공사가 빠른 시일내에 마무리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asinohong@pressian.com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