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오거돈 "김영춘 부산시장 출마하면 나는 불출마"
[단독] 오거돈 "김영춘 부산시장 출마하면 나는 불출마"
13일 '원팀' 기자간담회서 입장 밝혀
2018.02.13 15:49:06

오거돈 전 해양수산부 장관이 부산시장 후보 '양보' 의사를 내비쳤다. 


13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박재호 국회의원과 오거돈 전 해양수산부 장관, 정경진 전 부산시 행정부시장이 부산 정치권력 교체를 위해 만든 '원팀(One Team)' 기자간담회에서 오 전 장관은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이 부산시장에 출마할 경우 불출마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민주당 부산시장 후보로는 오 전 장관과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 등이 거론되고 있다. 민주당은 이번 선거에서 부산의 '정권 교체'를 반드시 이뤄내겠다는 입장이다.  


▲ 오거돈 전 장관 ⓒ프레시안


기사를 끝까지 읽으셨다면…

인터넷 뉴스를 소비하는 많은 이용자들 상당수가 뉴스를 생산한 매체 브랜드를 인지하지 못한다고 합니다. 온라인 뉴스 유통 방식의 탓도 있겠지만, 대동소이한 뉴스를 남발하는 매체도 책임이 있을 것입니다.
관점이 있는 뉴스 프레시안은 독립·대안언론의 저널리즘을 추구합니다. 이러한 저널리즘에 부합하는 기사에 한해 제안 드립니다. 이 기사에 자발적 구독료를 내주신다면, 프레시안의 언론 노동자, 콘텐츠에 기여하는 각계 전문가의 노고에 정당한 보상이 돌아갈 수 있도록 쓰겠습니다. 프레시안이 한국 사회에 필요한 언론이라고 생각하신다면,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사의 구독료를 내고 싶습니다
일부 인터넷 환경에서는 결제가 원활히 진행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국민은행 343601-04-082252 [예금주 프레시안협동조합(후원금)]으로 계좌이체도 가능합니다.
bsnews3@pressian.co 다른 글 보기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