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부산, 기술혁신형 중소기업 대상 '특별우대 대출'
BNK부산, 기술혁신형 중소기업 대상 '특별우대 대출'
기술신용평가서 등급 T6 이상, 업체당 최대 50억원 총 1000억원 규모
2018.03.02 09:46:41

기술신용평가서 보유업체를 대상으로 최대 50억원까지 자금을 지원하는 대출상품이 마련됐다.

BNK부산은행은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중소기업에게 총 1000억원 규모의 'BNK기특론(기술금융 특별우대 지원대출)'을 지원한다고 2일 밝혔다.


▲ BNK기특론 홍보 포스터. ⓒ부산은행


부산은행의 'BNK기특론'의 지원대상은 기술신용평가기관의 기술신용평가서(TCB평가서) 보유업체로 기술등급 T6 이상인 중소기업이다.

한국은행 금융중개 지원자금과 연계 시 최저 연 2.8% 수준의 금리로 업체당 최대 50억원까지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으며 대출기간은 운전자금의 경우 최대 10년이다.

부산은행은 신속한 자금지원을 위해 영업점장의 대출 관련 전결권을 대폭 확대했으며 일자리 창출 우수기업, 기술력 우수기업, 초기기업 등에는 추가 금리감면을 적용해 생산적·포용적 금융을 적극 실천할 계획이다.

BNK부산은행 김성주 여신영업본부장은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기업이 우량기업으로 성장하는 데 도움을 드리기 위해 BNK기특론을 출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생산적·포용적 금융의 선도를 위해 다양한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고 전했다.

bsnews3@pressian.co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