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투운동 지지하고 성폭력 근절에 앞장서겠다"
"미투운동 지지하고 성폭력 근절에 앞장서겠다"
민주당 정의당, 여성의 날 성명
2018.03.08 09:47:50
"미투운동 지지하고 성폭력 근절에 앞장서겠다"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의 성폭행 파문으로 지방선거를 앞둔 민주당이 맨붕 상태에 빠진 가운데 8일 여성의 날을 맞아 민주당과 정의당이 미투운동을 지지하는 성명을 냈다.

 

민주당 대구시당은 "미투운동 이후 우리 사회 각계에서 드러나는 성추문 사건들에 통탄한다"고 말하고 "아직 나서지 못하는 피해 여성들이 미투운동에 동참할 수 있도록 우리 사회에서 부조리한 성문제가 완전히 사라지는 그날까지 미투 운동을 적극 지지한다"고 밝혔다. 

 

또 법 개정으로 법정기념일이 된 '여성의 날'을 맞아 대구에서 열리는 기념식을 환영하며 여당으로서 지역 여성단체들과 협력하여 올바른 성문화 정착과 여성 인권 신장에 힘쓰겠다고 약속했다. 

 

정의당 대구시당도 성명을 내고 "한국사회에서 일상화되고 관례화된 권력에 의한, 위계에 의한 성적 폭력과 성적 억압과 착취는 근절되어야 한다"며 "촛불정신이 발현되어야 할 곳 중 하나가 바로 이 문제"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국무조정실 산하 민간협력기구를 수립해 흩어진 성폭력 대책방안을 단일화하고 정부 출범 당시 약속한 성평등위원회를 통해 성평등 문화와 인식이 국정 전반에 자리잡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ithelee@hanmail.net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