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노동복지센터 건립...내년 6월 준공 예정
울산 노동복지센터 건립...내년 6월 준공 예정
울산시 "근로자 도시 위상에 맞는 근로복지메카로 자리매김 기대"
2018.03.08 11:12:32

산업도시 울산의 근로복지 대표시설 노동복지센터가 기공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건설 공사에 들어간다.

울산시는 8일 오후 2시 노동복지회관 3층에서 김기현 울산시장, 지역 국회의원, 구·군 단체장, 시의원, 노사민정협의회 위원, 노동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노동복지센터 기공식을 한다고 밝혔다.

행사는 사업추진 경과보고, 노동복지센터 소개 영상 상영, 안전 결의문 낭독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 울산 노동복지센터 조감도. ⓒ울산시


이번 노동복지센터 건립은 노동계와 수차례 간담회를 통한 의견수렴과 협의 과정을 거치면서 부지 확보, 접근성, 사용자 의견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기존 노동복지회관에 신축하는 것으로 결정됐다.

새로 건립될 노동복지센터는 총 7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며 울산 남구 일원에 부지 539.8㎡, 건축연면적 1851㎡, 지하 1층, 지상 6층 규모로 오는 2019년 6월 준공할 예정이다.

주요 시설은 노사민정협의회 사무국, 외국인 근로자쉼터, 노동상담소, 노동단체 사무실, 대강당 및 회의실 등 다목적공간이 입주하게 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산업수도의 위상에 맞는 근로복지시설이라는 상징성을 고려해 주변 건물과 조화를 이루고 근로자는 물론 시민 모두의 사랑을 받을 수 있는 전국에서 으뜸가는 근로복지시설로 조성하겠다"며 "나아가 산업 수도 울산의 근로복지메카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bsnews4@pressian.co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