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부산은행, 소액 분산투자 전용 펀드상품 출시
BNK부산은행, 소액 분산투자 전용 펀드상품 출시
시장 상황 관계없이 수익 창출 목표, 재간덤 투자도 가능
2018.07.26 17:35:22
분산투자로 시장 상황에 관계없이 지속적인 수익을 올릴 수 있는 펀드가 출시됐다.

BNK부산은행은 절대수익을 추구하는 사모재간접 공모형 헤지펀드인 '삼성솔루션 코리아플러스 알파 혼합자산투자신탁(사모투자재간접형)' 펀드를 판매한다.

이 펀드는 한국형 헤지펀드(사모펀드)와 글로벌 UCITS(유럽 공모펀드 투자기준)헤지펀드에 분산투자해 시장 상황에 관계없이 지속적인 성과 창출을 목표로 한다.

롱숏(매입자산과 매도자산을 동일하게 보유해 시장변화에 대응) 등 주식헤지 전략, 메자닌 전략(채권과 주식의 중간 위험단계에 있는 자산에 투자), IPO(기업공개), 이벤트 드리븐 전략(저평가된 채권 및 관련 파생상품에 투자) 등 다양한 투자기법을 담은 펀드에 재간접으로 투자할 수 있는 펀드이다.

펀드는 1인당 500만원으로 가입 가능하며 기존의 사모 헤지펀드가 최소 가입금액 1억원, 가입인원 49명으로 제한되어 있던 상황에서 개인투자자가 소액으로 투자할 수 있도록 문턱을 크게 낮춘 상품이다.

클래스A 상품은 선취판매수수료 1.0%, 총보수 연 0.98%이며 온라인 전용상품인 클래스Ae는 선취판매수수료 0.5%, 총보수 연 0.70%이다.

매주 수요일 신규 및 해지가 가능하고 중도환매수수료는 1년 미만 환매 시 환매금액의 1%, 1년 경과 후 환매 시 환매금액의 0.5%를 징구하며 2년 경과 후 환매수수료는 없다. 환매 시에는 12영업일 기준가를 적용해 18영업일에 연결계좌로 지급되므로 유의해야 한다.
bsnews3@pressian.co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