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인영 부산시의회 의장, 독립유공자 예우 확대 지원
박인영 부산시의회 의장, 독립유공자 예우 확대 지원
김병길 애국지사 병문안, 광복회 간담회 등 소통 강화 나서
2018.08.14 17:13:26
박인영 부산시의회 의장, 독립유공자 예우 확대 지원

부산시의회가 독립유공자들의 예우 확대와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을 적극 지원한다.

부산시의회는 제73주년 광복절을 맞이해 박인영 의장이 14일 오후 김병길(94) 애국지사가 입원치료 중인 병원을 직접 찾아가 감사와 존경의 뜻을 전했다고 밝혔다.

김병길 애국지사는 일제강점기 당시 진해 제51해군 항공창 점령계획을 추진하는 등 항일운동을 전개했다. 현재 부산에는 중국 서주에서 적 정보탐지를 공작한 김영진(91) 씨와 함께 애국지사 두 명이 생존해 있다.


▲ 지난 13일 광복회 부산지부 관계자들과 부산시의회 의장실에서 간담회를 가지고 있는 박인영 의장. ⓒ부산시의회


이에 앞서 박인영 의장은 지난 13일 광복회 부산지부 권병관 지부장 등 관계자를 초청해 간담회를 여는 등 독립유공 관계자들과의 소통을 강화했다.

이 자리에서 광복회 측은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 적극 지원, 독립유공자 및 유족에 대한 예우 시책 확대 등을 건의했고 박인영 의장은 시의회 차원에서 적극 협조를 약속했다.

박인영 의장은 "앞으로 애국지사 등 독립유공자를 예우하고 자긍심을 드높이기 위한 조례 제정 등 여러 가지 방안을 적극 검토하겠다며 "대한민국을 지켜내신 우국충정의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부산시의회가 앞장서 '시민이 행복한 부산 실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bsnews3@pressian.co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