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랜드·구구단 '2018 BOF 슈퍼매시업 콘서트' 참여
모모랜드·구구단 '2018 BOF 슈퍼매시업 콘서트' 참여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 9월 7일부터 9일까지 싱가포르서 첫 쇼케이스 열려
2018.08.16 13:48:31
모모랜드·구구단 '2018 BOF 슈퍼매시업 콘서트' 참여

아시아 최대 한류페스티벌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이 '2018 BOF 슈퍼매시업 콘서트'를 싱가포르에서 개최한다.

부산시는 2018 BOF 슈퍼매시업 콘서트가 오는 9월 7일부터 9일까지 3일간 싱가포르에 개최하는 한류 팝 페스트와 프리쇼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한류 팝 페스트는 홍콩, 태국, 필리핀,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을 포괄하는 K-POP 매니아층을 대상으로 하는 축제로 국내·해외 유명 아티스트들의 공연이 열렸던 싱가포르 인도어 스타디움에서 열리며 쇼케이스와 이브닝콘서트로 나눠 진행한다.


▲ 워너원. ⓒ부산시


2018 BOF 슈퍼매시업 콘서트는 올해 처음으로 시도되는 해외 쇼케이스 행사로 걸그룹 모모랜드, 구구단, 드림캐쳐와 유승우, 정세운, 마이틴이 출연한다.

또한 이브닝 콘서트에는 워너원, 소녀시대의 태연, 에이핑크, EXID, 비투비, NCT 127 등 한류를 이끄는 아티스트들이 대거 참여한다.

한류 팝 페스트와 2018 BOF 슈퍼매시업 콘서트에 대한 현지의 관심은 벌써부터 뜨겁다. 총 판매 티켓 3만3000 여장 중 현재 70% 이상이 판매됐으며 온라인상에서 공연 라인업에 대한 네티즌의 반응 또한 폭발적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아시아 최고의 한류 페스티벌로서 명성을 보여주고자 2018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의 싱가포르 현지 콘서트를 기획하게 됐다"며 "관람객들이 차별화된 콘텐츠로 진정한 K-컬쳐의 우수함과 즐거움을 동시에 느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2018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은 오는 10월 20일부터 28일까지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 부산시민공원, 해운대 구남로 등 부산 전역에서 열릴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공식홈페이지와 공식페이스북에서 확인 가능하다.

bsnews4@pressian.co 다른 글 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