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에 빠진 20대 여성 구조한 전직 해양경찰
바다에 빠진 20대 여성 구조한 전직 해양경찰
아침 운동 중 발견해 망설임 없이 구조해...해경 감사장 전달 계획
2018.08.17 11:47:58
전직 해양경찰이 새벽 산책 중 바다에 빠진 시민을 발견해 무사히 구조했다.

17일 부산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 54분쯤 부산 해운대구 누리마루 앞 해상에 빠져있던 A모(23.여) 씨를 전직 해양경찰인 최규현(64) 씨가 발견했다.

당시 최 씨는 아침 운동을 위해 길을 걷던 중 A 씨를 발견하고 망설임 없이 바다로 뛰어들어 A 씨를 구조했다.

최 씨는 안전하게 A 씨를 구조해 대기하고 있던 119구조대에 인계했으며 A 씨는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 씨는 해양경찰관으로 37년간 근무하다 지난 2014년 12월 부산해경 경비함정 1501함을 끝으로 정년퇴직했다.

부산해경은 "공직을 떠났지만 해양경찰관의 정신을 잃지 않고 용기 있는 판단으로 소중한 생명을 구한 최 씨에게 감사장을 전달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bsnews3@pressian.co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