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지진대피 훈련 실시
경북도, 지진대피 훈련 실시
2018.09.12 15:33:29
경북도, 지진대피 훈련 실시

경상북도는 12일 오후 2시 올해 2주년인 지진안전주간을 맞아 ‘경상북도 지진대피 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10일부터 14일까지 5일간 운영되는 지진안전주간은 지난 2016년 9월 12일 경주지진 이후 지진에 대한 국민의 경각심을 일깨우고, 지진 행동요령을 홍보하기 위해 행정안전부에서 지정했다.

이번 지진대피 훈련은 전국단위 훈련으로 도청, 도의회 및 도청어린이집, 시군 및 교육청, 각급 학교(초․중․고․특수)와 민간기관에서도 동시에 실시했다.

오후 2시 정각에 지진 상황이 발령되자 도청 직원들과 도청 어린이집 교사 및 원생들은 몸을 보호하기 위해 책상이나 탁자 아래로 대피한 후, 지진매뉴얼에 따라 옥외 대피장소로 지정된 새마을광장으로 대피했다.

ⓒ 경북도



지진대피 상황훈련이 끝난 후에는 직원들에게 지진대피 행동요령 교육과 홍보물 배부, 지진 등 재난발생에 대비한 생존가방 전시 및 VR장비를 활용한 가상 지진체험을 실시하고 심폐소생술, 소화기 사용법 등 화재진압 및 안전 교육을 진행했다.

대피훈련에 직접 참가한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지진은 예측할 수 없는 자연재난이지만, 반복된 훈련을 통해서 대피요령을 체득하면 실제로 지진이 발생했을 때 당황하지 않고 침착하게 대응할 수 있다”며 행동요령을 숙지해 줄 것을 당부했다.

changpia@naver.com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