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항만공사, 신임 감사·항만위원 취임
울산항만공사, 신임 감사·항만위원 취임
2020년 11월까지 임기 2년 직무활동 시작
2018.11.08 01:55:50
울산항만공사, 신임 감사·항만위원 취임
울산항만공사(UPA)의 신임 비상임감사와 항만위원 4명이 선임돼 7일부터 임기 2년의 활동에 들어갔다.

7일 UPA에 따르면 기획재정부장관 소속 공공기관운영위원회는 최근 전체회의를 열어 울산항만공사 항만위원과 비상임감사 선임안을 의결했다.

▲ 좌로부터 오중문 UPA 비상임감사, 고상환 UPA 사장 이원만 신임 감사가 이취임식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UPA


비상임감사에는 금융감독원 금융중심지원센터장을 역임한 이원만(60) 신임 감사가 오종문 비상임감사의 후임으로 선임됐다. 이 신임 감사의 임기는 오는 2020년 11월6일까지 2년간이다.

또 항만위원 7명 가운데 해양수산부 추천으로 임명되는 4명에 대한 인선안이 의결돼 안성민(55) 울산대 행정학과 교수, 조진행(61) 한라대 물류유통경영학과 교수, 한홍교(63) 전 울산해양항만청장, 황명필(45) JH컨설팅대표가 각각 선임됐다. 이들은 최계열, 김옥현, 박진희, 정세용 항만위원을 대신해 2020년 11월6일까지 2년 동안 직무를 수행하게 된다.

UPA는 오는 12일 제115차 항만위원회를 열어 신임 항만위원장을 선출하고 울산시 추천 항만위원 3명을 추가로 인선하기 위한 임원추천위원회 구성안 등을 심의 의결할 계획이다.
gukje1958@naver.com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