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부부 망신주기가 그들에겐 더 중요할 것"
이재명 "부부 망신주기가 그들에겐 더 중요할 것"
"국가권력을 사적, 정치적으로 이용하는 것이 최악의 적폐"
2018.11.08 17:28:37
이재명 "부부 망신주기가 그들에겐 더 중요할 것"

이재명 경기도 지사는 8일 부인 김혜경 씨가 연관돼 있다는 의혹이 제기된 트위터 계정 사건과 관련해 "불행한 예측 한번 더 하겠습니다"며 "경찰은 (김혜경 씨를) 기소의견으로 송치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앞서, 이재명 경기지사 측이 '여배우 스캔들 의혹'을 제기한 김영환 전 바른미래당 경기지사 후보와 배우 김부선씨를 고발한 사건에 대해 경찰은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경찰이 이 지사 측의 고발에 대해 "증거 불충분"으로 결론을 내린 것 이다.

이 지사는 이날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재명 기소, 김영환 김부선 불기소는 이미 정해져 있었다"고 경찰의 결론에 대해 불만을 표했다. 지난 6일 이 지사가 분당경찰서장과 일부 경찰관을 검찰에 고발하려고 했으나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의 만류에 따라 뜻을 접은지 이틀만이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페이스북


이 지사는 아내 김 씨가 연관된 트위터 계정 사건을 두고 "'경선때 문재인후보 비난해 명예를 훼손했다'는 황당죄목으로 고발된 트위터계정사건"이라며 "hkkim(트위터 아이디)가 아내 김혜경 이니셜과 같다는 이유만으로... 아내를 반노반문으로 모는 마녀사냥은 지금도 계속중"이라고 했다. 그는 "(김 씨는) 노무현 대통령님을 사랑하고, ‘김정숙특보’ 애칭으로 광주와 유세장을 오가며 선거운동을 돕고, 세월호가 안타까워 가슴 쥐어뜯다 아무도 모르게 팽목항 봉사를 다녔다"고 했다.

이어 그는 "경선패배자 아내로 남편 대신 경선승자 문재인 후보님 당선을 위해 혼신을 다 한 김혜경"이라며 "아마도 경찰은 이 사건도 기소의견 송치할 것입니다. 진실보다 이재명 부부 망신주기가 그들에겐 더 중요하기 때문"이라고 했다.

이 지사는 "국가권력을 사적 정치적으로 이용하는 것이 최악의 적폐"라며 "촛불정부 경찰 전체에 누 끼치는 일부 경찰이 참으로 안타깝다"고 강조했다.

이 기사의 구독료를 내고 싶습니다
일부 인터넷 환경에서는 결제가 원활히 진행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국민은행 343601-04-082252 [예금주 프레시안협동조합(후원금)]으로 계좌이체도 가능합니다.
박정연 기자 daramji@pressian.com 구독하기 최근 글 보기
프레시안 박정연 기자입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