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대표 볼거리 먹거리 9미 9경 선정
고성군, 대표 볼거리 먹거리 9미 9경 선정
‘상족암 군립공원’, ‘하모회’에 ‘고성막걸리’ 이름 올려
고성군, 대표 볼거리 먹거리 9미 9경 선정
경남 고성군이 지역 특성이 담긴 고성의 대표 볼거리, 먹거리를 발굴해 ‘구미 땡기는 고성 구경’을 주제로 고성9미(味) 고성9경(景)을 최종 선정했다.

백두현 군수는 “고성 9경, 고성 9미 선정으로 군을 대표하는 볼거리와 먹거리가 더욱 구체화됐다”며 “9경 9미의 적극적인 홍보와 이를 연계한 문화관광 사업 발굴로 관광 1번지로 발돋움하는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상족암 군립공원 ⓒ고성군청

고성의 대표적인 볼거리로 선정된 고성 9경에는 천혜의 자연경관과 소가야의 역사가 어우러진 관광지들로 ▲당항포관광지 ▲상족암군립공원(공룡박물관) ▲연화산도립공원(옥천사) ▲문수암 ▲거류산(엄홍길전시관) ▲갈모봉산림욕장 ▲송학동고분군 ▲장산숲 ▲남산공원(해지개다리)이 있다.

산과 들, 청정한 자란만 해역에서 수확한 산해진미가 가득한 고성을 대표하는 먹거리인 고성 9미에는 ▲염소국밥(총쟁이국밥) ▲참새우구이 ▲고성막걸리(월평리구장술) ▲도다리쑥국 ▲한우구이 ▲가리비찜 ▲고성한정식 ▲찰옥수수 ▲생선회(하모회)가 선정됐다. 

특히  ‘월평리구장술’과 ‘총쟁이국밥’은 술과 안주 중 하나라도 먼저 동나면 계속해서 더 사야 했던 월평리 구장(이장)의 애환과 고성 장날에 국밥을 먹으려는 사람들로 장사진을 이뤘다는 박덕선 할머니의 이야기가 담겨있다.
ycsgeoje@naver.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