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동갑 류성걸 前의원, 경북 경산 윤두현 前홍보수석
대구 동갑 류성걸 前의원, 경북 경산 윤두현 前홍보수석
자유한국당, 2차 공개 오디션에서 조직위원장 선정
2019.01.12 08:05:59
대구 동갑 류성걸 前의원, 경북 경산 윤두현 前홍보수석
자유한국당 조직강화특별위원회(조강특위)는 11일 대구 동갑 조직위원장에 류성걸 (62세)전 의원, 경산 조직위원장에 윤두현(58세) 전 청와대 홍보수석을 각각 선정했다.

조강특위는 이날 중앙당사 시민정치원에서 2일차‘조직위원장 선발 공개 오디션’에서 대구 동갑, 경북 경산시 외 △서울 강남구병 △서울 양천구 을 △서울 강남구병 △울산 울주군 등 3개 지역을 추전대상자로 선정했다.

대구 동구 갑에선 이 지역구에서 19대 국회의원을 지낸 류성걸 전 의원이 김승동 한국NGO신문 회장을 83 대 39 큰 표차로 당선됐다.
▲류성걸 전 의원 
'친 유승민' 계열로 분류돼 온 류 전 의원은 20대 총선 당시 새누리당 공천에서 배제된 뒤 무소속으로 총선에 출마했지만 현직 의원인 정종섭 한국당 후보에게 패배해 낙선했으며, 이후 유승민 전 대표와 함께 바른정당, 바른미래당에 합류했다가 이번 공개오디션을 앞두고 한국당에 복당했다.

특히 구속 중인 친박계 좌장 최경환 전 경제부총리의 지역구인 경북 경산시는 윤 두현 전 청와대 홍보수석(58)이 68표를 획득, 각각 58표와 46표를 얻은 이덕영 전 당협위원장(51)과 안국중 대구시 경제통상국장(59)을 누르고 당선됐다.
▲ 윤두현 전 청와대 홍보수석
박근혜 정부 당시 홍보수석을 지낸 윤 전 수석은 지난 2016년 20대 총선 새누리당 (현 한국당) 공천에서 이른바 '진박'공천 논란 끝에 대구 서구 경선에 참여했지만 현 김상훈 의원에게 패배한 바 있다.

서울 양천구을 지역에는 손영택(47세), 서울 강남구 병에는 이재인(60세), 울산 울주군은 서범수(56세)가 조직위원장으로 추천됐다.

조강특위는 12일 3차 조직위원장 선발 공개 오디션을 갖고 △경북 고령·성주·칠곡군 △경기 성남시 분당구을 △강원 원주시을, △충남 당진 △경기 밀양시·의령군·함안군·창녕군) 등 5개 지역의 조직위원장을 최종 선발한다.

한편, 자유한국당은 오는 15일경 비대위 전체회의를 열어 조직위원장으로 최종 확정할 것으로 알려졌다.

 
jwg777@naver.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