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 수소차 구매하면 보조금 3450만원 지원
부산서 수소차 구매하면 보조금 3450만원 지원
오는 11일부터 수소차 구매보조비지원 접수...다양한 혜택도 주어져
2019.02.07 10:03:48

부산에서 수소자동차를 구매하면 올해부터 보조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부산시는 오는 11일부터 수소차 보급을 위한 구매보조비 지원 신청을 받는다고 7일 밝혔다. 지원규모는 200대이며 구매보조금은 대당 3450만원(국비 2250만원, 시비 1200만원)으로 전국 최고 수준이다.

수소차는 최대 660만원의 세제 감면(개별소비세 400만원, 교육세 120만원, 취득세 140만원)과 공영주차장 주차료 50% 할인, 고속도로 통행료 50% 감면, 광안대로 통행료 면제 등의 혜택도 주어진다.


▲ 수소차 보급 확대. ⓒ프레시안


신청대상은 부산에 주소를 둔 만 18세 이상 시민과 부산에 사업장이 있는 법인, 기업, 공공기관, 지방공기업 등이다. 구매 가능 차량 대수는 개인과 기관 모두 1대로 제한한다.

신청방법은 지정 제조·판매사를 방문해 구매지원 신청서를 작성하면 제조·판매사가 구매자를 대신해 신청서 및 증빙서류를 부산시에 제출하고 부산시에서는 지원 가능 여부를 제작사에 통보한다.

보조금을 받은 수소차 구매자는 2년간 의무 운행을 해야 하며 의무 운행 기간 안에 폐차나 수출할 경우 부산시의 사전 승인을 받아야 한다.

자세한 사항은 부산시 홈페이지 공고문을 참조하거나 부산시 제조혁신기반과 또는 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부산시 김종범 제조혁신기반과장은 "이번 사업은 점점 늘어나는 미래형친환경차에 대한 시민들의 구매 욕구에 부응하고 미세먼지 등 도심 대기환경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첫걸음이다"며 "앞으로 수소도시 부산의 기반 조성을 위해 수소차 등 친환경자동차 보급과 인프라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bsnews4@pressian.co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