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의보감촌 ‘행운의동전’ 175만원 기부
동의보감촌 ‘행운의동전’ 175만원 기부
郡 동전 1만8000개 공동모금회에 전달
2019.02.12 15:49:57
동의보감촌 ‘행운의동전’ 175만원 기부

경남 산청군이 동의보감촌의 ‘복석정’에 모인 ‘행운의 동전’을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했다.

 

군은 동의보감촌을 찾은 관광객들이 소원과 행복을 빌며 복석정에 세운 1만8000여개의 동전(175만원 상당)을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군은 2013년과 2014년, 2017년에도 관광객들이 복석정에 남긴 동전을 지역 사회복지시설에 전달한 바 있다.

군 따르면는 “금액이 크지는 않지만 산청을 찾은 관광객들의 손길과 마음이 담긴 동전인 만큼 의미 있는 곳에 쓰여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복을 담는 그릇이라는 뜻을 가진 ‘복석정’은 돌 거울인 ‘석경’과 거북이 모양의 ‘귀감석’과 함께 동의보감촌의 기체험 3석으로 불린다.

 

▲동의보감촌 ‘행운의동전’ 175만원 기부. ⓒ 산청군

지난 2013년 ‘산청세계전통의약엑스포’ 개최 당시 한 관광객이 소원을 빌며 바위 위에 동전을 세우는 모습을 보고 너도나도 따라하면서 ‘행운의 동전’이 모이기 시작했다.

 

최근에는 전국 각지의 관광객들에게 큰 인기를 끄는 동의보감촌 내 인기 관광코스로 각광받고 있다.

newso5@pressian.kr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