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크롬, IE 제치고 '1위 브라우저' 등극
구글 크롬, IE 제치고 '1위 브라우저' 등극
아시아에서는 IE 수성, 남미에서는 크롬이 50% 이상
2012.05.22 13:47:00
인터넷 브라우저 시장에서 처음으로 구글 크롬이 마이크로소프트(MS)의 인터넷익스플로러(IE)를 제쳤다는 통계가 나왔다.

21일(현지시간) 웹 브라우저 점유율 통계를 제공하는 스탯카운터에 따르면 지난주 브라우저 점유율에서 크롬이 32.76%로 31.94%를 기록한 IE를 간발의 차이로 제쳤다. 스탯카운터 통계에서 크롬이 지난 3월 18일 하루 동안 1위에 오른 적은 있지만 주간 통계에서 IE가 크롬에 1위 자리를 내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 스탯카운터 화면 캡처

지역별로는 아시아와 남미의 차이가 두드러졌다. 일본, 중국, 한국 등에서 IE는 여전히 압도적인 1위를 지켰다. 예외적으로 인도에서는 크롬과 파이어폭스가 1, 2위를 차지했다. 반면 남미 지역에서는 크롬이 점유율 50% 이상을 차지했는데 <워싱턴포스트>는 남미 지역에서 큰 인기를 얻은 구글의 SNS서비스 '오르쿠트'(Orkut) 덕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미국에서는 IE가 37.81%, 크롬이 23.83%로 나타났다.

한국에서는 IE가 77.42%로 최근 다시 점유율이 소폭 상승했다. 크롬의 점유율은 14.51%로 최근 답보상태에 머물고 있으며 파이어폭스와 사파리가 그 뒤를 이었다.

웹사이트의 조회수를 기준으로 점유율을 매기는 스탯카운터와 달리 방문자수를 기반으로 통계를 내는 넷애플리케이션은 IE의 점유율이 여전히 압도적이라고 분석하고 있다. 21일 넷애플리케이션의 통계를 보면 데스크톱PC에서 IE의 점유율은 54%로 여전히 과반을 지키고 있고 파이어폭스가 20%, 크롬은 19%로 3위에 머물렀다.
이 기사의 구독료를 내고 싶습니다
일부 인터넷 환경에서는 결제가 원활히 진행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국민은행 343601-04-082252 [예금주 프레시안협동조합(후원금)]으로 계좌이체도 가능합니다.
srv@pressian.com 다른 글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