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정국교 의원직 사퇴…김진애 승계
민주당 정국교 의원직 사퇴…김진애 승계
인사동길 만든 도시계획 전문가
2009.01.30 11:10:00
민주당 정국교 의원직 사퇴…김진애 승계
민주당 비례대표로 당선됐으나 주가 조작 등의 혐의로 2심까지 의원직 상실형을 선고 받은 정국교 의원이 의원직 사퇴서를 제출했다. 이에 따라 김진애 서울포럼 대표가 의원직을 승계하게 됐다.

민주당에 따르면 정 의원은 29일 "의정활동을 제대로 못해 당에 누를 끼쳤다"며 "신상을 당에 일임하겠다"고 사퇴서를 제출했다. 주가조작 등의 혐의로 구속돼 재판을 받고 있는 정 의원은 지난 23일 항소심에서도 징역 3년에 벌금 150억 원을 선고 받았다.

정 의원이 사퇴를 하게 되면 17번인 김진애 서울포럼 대표가 의원직을 승계하게 된다. 원래 순서는 16번 박홍수 전 농림부 장관이지만, 박 전 장관은 지난해 6월 쇠고기 파동이 한창일 때 과로로 운명을 달리했다.

김진애 대표는 서울대 건축학과를 나와 미국 MIT에서 도시계획학으로 석박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노무현 정부에서 대통령자문 건설기술건축문화선진화위원장을 맡는 등 도시계획 전문가다.

김 대표는 서울 인사동길을 디자인 했고, 도시계획으로는 산본 신도시 계획의 최고책임자를 맡는 등 '대운하'로 대표되는 이명박 대통령의 건설 철학의 대척점에 서 있는 '건설가'로서의 이미지를 구축해왔다.

민주당은 특히 김 대표가 뉴타운 대책 TF팀에 참여하는 등, 용산 참사로 인한 도심 재개발에 대한 문제가 부각되는 가운데 도시계획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전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 대표는 또 '블로거 정치인'으로도 활발하게 활동해왔다. '사람, 공간 그리고 정치'(http://www.jkspace.net/)라는 블로그를 운영하며 인터넷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정치인기도 하다. 김 대표는 지난 17대 총선에서 서울 용산 지역구에 출마했다 낙선한 적이 있다.

▲ 김진애 대표의 블로그 일부. ⓒ프레시안
이 기사의 구독료를 내고 싶습니다
일부 인터넷 환경에서는 결제가 원활히 진행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국민은행 343601-04-082252 [예금주 프레시안협동조합(후원금)]으로 계좌이체도 가능합니다.
richkhy@pressian.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