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상의, 창립 129주년 기념 '특별 경제포럼' 개최
한반도 정세변화 및 남북정협 전망 주제로 강연, 회원기업에 적극 협조 요청
2018.07.18 13:16:16
부산상의, 창립 129주년 기념 '특별 경제포럼' 개최

부산상공회의소가 창립 129주년을 맞아 특별 경제포럼을 개최한다.

부산상의는 18일 회원기업 CEO 및 주요 기관장 180여 명을 초청해 '특별 부산경제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 1889년 7월 부산객주상법회사로 출법한 부산상의는 1895년 부산상무회의소, 1908년 동래상업회의소, 1916년 부산상업회의소를 거쳐 1931년 부산상공회의소로 개편됐다.


▲ 부산상공회의소 변천사. ⓒ부산상공회의소


이후 지난 1952년 상공회의소법의 공포 이후 법정단체의 틀을 유지하면서 현재까지 129년의 역사를 이어오고 있다.

올해 창립기념식은 기존의 형식과는 달리 지역기업의 새로운 활로 모색을 위해 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을 강연자로 초청해 '최근 한반도 정세변화와 남북정협 전망'이라는 주제로 특별 부산경제포럼을 개최하게 됐다.

또한 회원기업과 함께 창립일을 기념하기 위해 최근 미·중 무역분쟁에 따른 수출시장 위축과 급격한 고용시장 환경변화 등 경영난에도 불구하고 상의 업무에 적극 협조하고 있는 회원기업인들에게 감사의 서한문도 발송했다.

부산상의는 서한문에서 지역기업 경영환경 적극개선, 고부가가치 미래 성장동력 산업육성, 기업인들이 존경받는 사회분위기 조성 등 최근 기업과 관련된 현안들에 대해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허용도 부산상의 회장은 "현재의 상황에서 기업인들이 느끼는 경영애로에 대해 책임감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업무 추진을 해 주길 바란다"며 "부산경제 도약을 위해서도 창의적인 사고를 바탕으로 실질적인 결과물이 도출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bsnews3@pressian.co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