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철호 시장, 공약이행 시민과 함께...주민배심원제 운영
주민배심원 시민 55명 구성, 공약이행 계획 3차례 논의
2018.07.26 14:06:55
송철호 시장, 공약이행 시민과 함께...주민배심원제 운영

송철호 울산시장이 소통행정을 구현하기 위해 시민들과 함께하는 주민배심원제를 운영한다.

울산시는 '2018년 공약이행 계획 평가 주민배심원제'를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 제도는 시장 공약사업 추진 과정에서 기존 전문가 위주의 행정 참여를 개선하고 시민들의 참여와 공약의 투명성 확보를 위해 도입됐다.


▲ 송철호 울산시장. ⓒ울산시


이날 송철호 시장은 허언욱 행정부시장과 주민배심원,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관계자 등 60여 명이 참석하는 '공약이행 계획 평가 주민배심원 회의'를 개최하고 본격적으로 제도 시행에 나선다.

또한 주민배심원제를 통해 민선 7기 4년 동안 추진할 공약이행 계획을 시민에게 알리고 그 의견을 반영해 공약을 현실에 맞게 재정비할 계획이다.

주민배심원은 5개 구·군에서 만19세 이상 시민 중에 성, 연령, 지역을 고려한 무작위 추첨 방식을 통해 총 55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오는 8월 28일까지 토론과 현장 활동 등을 통해 이행 계획 변경이 필요한 공약을 점검해 울산시에 제시할 계획이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주민배심원 운영을 통해 도출된 시민의 의견을 담은 공약 평가 권고안을 시정에 반영해 민선 7기 시장 공약 사항이 임기 내 완료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2018년 말에 시행되는 이행 계획 평가에 대비하는 등 공약이행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bsnews4@pressian.co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