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어린이 예방접종률 전국 1위...평균보다 5.3% 높아
예방접종 관리 강화한 결과로 분석, 영아부터 12세까지 국가 예방접종 실시
2018.08.02 15:08:06
울산 어린이 예방접종률 전국 1위...평균보다 5.3% 높아

울산의 어린이 예방접종률이 전국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울산시는 질병관리본부가 발표한 '2017년 전국 어린이 예방접종률 현황'을 분석한 결과 울산의 생후 12개월(2016년생 6종 16회)은 98.1%, 생후 24개월(2015년생 8종 21회) 95.7%, 생후 36개월(2014년생 9종 23∼24회) 93.2%의 예방접종률을 보였다고 밝혔다.

이는 전국 평균 생후 12개월(2016년생) 96.6%, 생후 24개월(2015년생) 94.1%, 생후 36개월(2014년생) 90.4%보다 1.5%~5.3% 높다.

울산시는 지난 2014년부터 민간의료기관과 보건소에서 무료접종 확대 실시와 접종시기 도래, 지연 시 보호자에게 개별 메시지를 안내하고 초등학교와 중학교 입학 시 접종 확인, 미접종자 접종 독려 등 예방접종 관리를 강화한 결과라고 분석했다.

한편 울산시는 감염병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영아부터 12세까지 16종(B형간염, BCG접종 등), 46회의 국가 예방접종을 실시하고 있다.

bsnews4@pressian.co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