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 평인노을길 남해안 해안경관도로 15선 선정
노을에 물든 어부의 바다, 평인노을길과 미륵도 달아길 포함
2019.01.11 16:20:41
통영 평인노을길 남해안 해안경관도로 15선 선정
경남 통영의 ‘평인노을길’과 ‘미륵도달아길’이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남해안 해안경관도로 15선에 선정됐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12월 남해안 해안경관자원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여행객들의 남해안에 대한 관심과 방문을 유도하기 위해 남해안 해안경관도로 15선을 선정했다.

‘남해안 해안경관도로 15선’ 은 전남 고흥에서 경남 거제로 이어지는 해안도로 575km 중 총 253.7km가 포함되었으며, 10개 시군에 걸쳐 있다. 


▲평인노을길 ⓒ통영시청

통영은 ‘평인노을길’과 ‘미륵도달아길’이 포함됐다.

'평인노을길’은 명정동 해안을 들머리로 삼고 북신만 해안길을 시계 반대방향으로 도는 드라이브 코스다. 

시원스럽게 내달리는 도로도 좋지만 자전거길과 도보길까지 나란히 조성되어 있다. 4월 벚나무 가로수가 꽃을 피우면 벚꽃터널이 황홀경을 연출한다.

통영 산양읍 당포항부터 달아공원을 연결하는 ‘미륵도달아길’은 대한민국 최고의 드라이브 코스로 손꼽힌다. 


▲미륵도달아길 ⓒ통영시청

작은 어촌은 원색의 기와집들이 담을 맞대고 살고, 중화마을부터는 동백가로수가 남해안의 정취를 더하고 있다. 이 길은 ‘한국의 아름다운 길 100선’에 선정될 정도로 멋진 길이다.
 
통영시는 "앞으로 ‘남해안 해안경관도로 15선’웹페이지 시 홈페이지 연동을 통한 홍보자료를 적극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ycsgeoje@naver.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