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감염병 예방 주력 ‘공동생활시설 클린화사업’ 실시
2019.02.11 18:17:25
나주시, 감염병 예방 주력 ‘공동생활시설 클린화사업’ 실시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올해 관내 경로당, 마을회관 등 어르신 공동생활시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살균 소독을 분기별(연 4회) 실시한다.

시는 소독 의무시설이 아닌 경로당, 마을회관 등의 쾌적한 위생관리와 감염병 예방을 위해 민선 7기 신규시책으로 발굴한 ‘어르신 공동생활시설 클린화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경로당 실내 살균 소독 장면 ⓒ나주시


앞서, 시 보건소는 설 명절을 앞둔 지난 1월 21일부터 2월 1일까지 어르신 공동생활시설 600개소를 각각 방문해, 1분기 실내 살균 소독을 완료했다.

특히 소파, 화장실, 거실, 현관, 부엌 등 감염병에 취약한 곳을 집중 소독하고, 올바른 손 씻기, 기침 예절 등 감염병 예방 기본 수칙을 안내·교육했다.

보건소 관계자는 “지역 어르신들이 감염병으로부터 건강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생활하실 수 있도록 시설 위생관리에 철저를 기해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시는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도시 구현을 목표로 해충 발생 서식지 제거 및 해충 포획기 설치, 친환경 미생물제 사용, 모기천적 미꾸라지 방사 등 통합적인 방제법을 추진하고 있다.

kde3200@daum.net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