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철 경남도의원, '사천시 간선도로 확장 촉구'
제361회 임시회 4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
2019.03.14 18:47:25
김현철 경남도의원, '사천시 간선도로 확장 촉구'

김현철 경남도의원(자유한국당·사천 2)이 지방도 1016호선, 국지도 58호선의 조속한 확장을 촉구했다.

김 의원은 14일 제361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구 삼천포와 고성군을 잇는 지방도 1016호선과 서포면과 곤양 간 국지도 58호선의 높은 사고율과 통행량 증가에 대한 경남도의 적극적인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특히 “해당 도로는 개설 당시의 왕복 2차선이 수십 년이 지난 현재 까지도 확장되지 못한 채 사용되고 있어 삼천포화력발전소 자재 이송을 위한 대형차량의 잦은 운행과 굴곡이 심한 도로의 특성으로 교통사고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현철 경남도의원(자유한국당·사천 2)


또한 “일부구간은 제대로 된 보행로가 없어 도로 갓길로 내몰린 농기계 운전자와 보행자들의 안전에 큰 위협을 받고 있고, 주말에는 사천바다케이블카 관광객 증가로 인해 큰 혼잡을 빚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날 김 의원은 “항공과 관광 산업을 기반으로 경남도의 대표 도시로 발돋움하고 있는 사천시의 대표 간선도로로서 지방도 1016호선과 국지도 58호선은 너무 열악한 환경”이라며, 경남도에서는 도시 경제 규모에 걸맞은 기반시설 확충을 당부했다.

kdsu21@naver.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