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올해 예산 중 18% 아동 사업에 투자
교육 통한 잠재능력 발휘에서 보호, 사회 참여까지 확대 계획
2019.03.15 11:27:41
부산시, 올해 예산 중 18% 아동 사업에 투자

올해 부산시 전체 예산 중 18%가 아동 관련 사업에 투입된다.

부산시는 올해 전체 예산 가운데 아동 관련 사업에 교육청 법정 전출금을 포함해 총 1조5881억2400만원(18%)을 투입한다고 15일 밝혔다.


▲ 부산시청 전경. ⓒ프레시안


아동 관련 예산은 아동에게 영향을 미치는 예산에 대해 유니세프의 6가지 아동친화 영역별(놀이와 여가, 참여와 시민권, 안전과 보호, 보건과 사회서비스, 교육환경, 가정환경)로 분석한 것으로 부산시 올해 일반회계 예산 중 아동 관련 사업과 예산을 대상으로 한다.

올해 아동친화 영역별 예산 규모는 놀이와 여가 2.01%, 참여와 시민권 0.04%, 안전과 보호 0.90%, 보건과 사회서비스 46.76%, 교육환경 50.29%이다.

유엔아동권리협약의 4대 기본권(발달권, 생존권, 보호권, 참여권)에 따른 예산 규모는 발달권 85.60%, 생존권 13.37%, 보호권 0.99%, 참여권 0.03%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그동안 아동의 보육과 발달, 적절한 교육으로 잠재능력을 최대한 발휘하는 데 예산이 집중되었지만 앞으로는 아동 보호와 사회 참여에 대한 사업과 예산을 확대할 방침이다"고 전했다.

bsnews3@pressian.co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