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소경도 인근 해상 어선 충돌, 긴급구조
8톤급 자망어선과 23톤급 어획물운반선 충돌···승선원 1명 부상
2019.03.15 17:37:15
여수 소경도 인근 해상 어선 충돌, 긴급구조
여수 소경도 인근 해상에서 어선 두 척이 서로 충돌하여 승선원 1명이 다치고 어획물운반선이 침수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 15일 소경도 해상에서 어선과 어획물운반선이 충돌하는 과정에서 선원1명이 부상을 당해 해경에 긴급구조 되고 있다.ⓒ여수해양경찰서


15일 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후 12시 28분경 여수시 경호동 소경도 서쪽 약 4km 해상에서 자망 어선 M 호(8.55톤, 승선원 2명, 여수 선적)와 어획물운반선 K 호(23톤, 승선원 3명, 여수 선적) 가 충돌하였다며, M 호 선장 정 모(59세, 남) 씨가 112신고센터에 신고해 왔다,

이사고로  M 호 선원 최 모(59세, 여) 씨가 왼쪽 팔꿈치 타박상을 입어 긴급 이송 됐으며  K 호 좌현 선미 부분 파공(50 x 100cm)으로 약간의 침수가 되고 있었으나 이중구조로 되어있어 침몰의 위험성과 해양오염은 없었던것으로 파악됐다.

해경 관계자는 “두 선장 상대 음주 여부 확인 결과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정확한 사고 경위를 위해 선장과 선원 등을 상대로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jgh4252@hanmail.net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