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운동의 성지 안동, 3인의 여성독립유공자의 삶을 따라 걷다
경북여성정책개발원, ‘경북여성인물을 여행(女行)하는 인문학 여행(旅行)’ 개최
2019.04.09 15:44:20
독립운동의 성지 안동, 3인의 여성독립유공자의 삶을 따라 걷다
▲경북여성정책개발원, ‘경북여성인물을 여행(女行)하는 인문학 여행(旅行)’ 모습ⓒ경북여성정책개발원


기미년 독립운동 100주년을 맞아 경북여성정책개발원은 최근  ‘2019년 경북여성인물을 여행(女行)하는 인문학 여행(旅行)’ 그 첫 번째 여행길을 독립운동의 성지 안동 임청각 등지에서 ‘안동 3인의 여성독립유공자의 삶을 따라 걷다’라는 주제로 김우락, 허은, 김락의 인생을 살펴봤다.

이번 인문학여행은 특별히 타 지역 시도민을 대상으로 경북여성의 꺾이지 않는 독립정신을 경험하게 하고, 경북 안동의 아름다운 문화유산들을 소개하여, 관광 활성화도 더불어 도모하는 ‘문화 + 여행’이라는 포맷으로 새롭게 기획됐다.

먼저 인문학 강좌는 ‘임청각과 3인의 여성독립유공자’라는 주제로 초대국무령을 지낸 석주 이상룡의 집이자 김우락, 허은이 종부로 지낸 임청각에서 경북독립운동기념관 김희곤 관장의 강의를 듣고, 임청각을 돌아봤다.

이들은 경북도독립운동기념관을 방문, 1000인의 독립운동가에 대해 헌화·묵념을 한 뒤, 임청각 종부 김우락과 막내여동생 김락의 큰오빠 김대락의 집이자, 협동학교 교사였던 백하구려도 둘러봤다.

이 외에도 안동의 명물인 안동중앙시장 장보기, 안동공예문화체험관에서의 공예품 만들기 체험, 원이엄마의 사랑이 형상화된 월영교 건너기 체험 등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으로 꾸며졌다.

2차 인문학여행은 5월 1일, 영호남 친선교류차 전라도민을 대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jeenhee08@naver.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