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서, 폭력조직 두목 흉기로 찌른 부두목 입건
2019.04.15 18:01:45
양산서, 폭력조직 두목 흉기로 찌른 부두목 입건
양산시내 한 포장마차에서 두목 (45) 씨를 찌르고 달아난 같은 조직 부두목 (34) 씨가 지난 13일 경찰에 자수했다.
 
씨는 지난달 13일 오전 340분쯤 양산시내 한 포장마차에서 함께 술울 마시던 씨를 밖으로 불러내어 흉기로 복부 등 4차례를 찌르고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경찰은 사건 당일 현장에 대기하며, 위력을 과시하는 등 범행에 가담한 (33) 씨를 구속하고, 나머지 2명은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번 사건은 보도방 이권을 놓고 다툼을 벌이다가 범행을 한 것으로 보고있다.
 
경찰은 15씨에 대해 특수상해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씨를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035sdj@naver.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