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민체전 성화 채화…13일부터 괴산서 열전
12일 괴산군 탄생 600주년 기념공원서 채화, 괴산 전지역 봉송
2019.06.12 17:35:19
충북도민체전 성화 채화…13일부터 괴산서 열전
▲제58회 충북도민체전의 개막을 알리는 성화가 12일 괴산군 탄생 600주년 기념공원에서 채화됐다.   ⓒ괴산군

제58회 충북도민체전의 개막을 알리는 성화가 채화되면서 본격적인 스포츠 축제가 시작됐다.  

12일 괴산군 탄생 600주년 기념공원에서 열린 성화 채화식에는 이차영 괴산군수와 신동운 군의회의장, 장재영 괴산증평교육지원청교육장을 비롯한 기관단체장과 체육인, 주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이차영 군수 등이 도민체전의 성공을 기원하는 천제를 올린 후 칠선녀의 성화무 공연에 이어 주선녀가 성화를 채화했다.

채화된 불씨는 이차영 군수에게 전달된 뒤 홍성모 성화부장(충북도체육회 부회장)을 거쳐 최초 주자인 채홍병씨에게 인계돼 성화 봉송 길에 올랐다. 

도민체전 성화는 괴산군 탄생 600주년 기념공원을 출발해 감물면에서 괴산읍까지 11개 읍·면을 모두 돌아 괴산군청에 안치될 예정이다.

이 군수는 “도민체전의 시작을 밝힐 성스러운 불꽃을 괴산군 탄생 600주년 기념공원에서 채화하게 돼 가슴이 벅차다”며 “이곳에서 채화된 성화는 도민체전의 성공 개최를 기원하는 괴산군민들의 희망을 담고 대회기간 내내 활활 타오를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13년 만에 괴산에서 열리는 도민체전을 위해 모든 괴산군민이 힘을 모아 준비했다”며 “163만 충북도민 모두가 하나 된 열정으로 응원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함께해요 희망괴산 하나 되는 도민체전’을 슬로건으로 괴산군 일원에서 열리는 제58회 충북도민체전은 13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15일까지 사흘간 열전을 벌일 예정이다.
news043@naver.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