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공강원본부, 13일 풍수해 대비 유관기관 합동훈련
2019.06.12 18:51:59
도공강원본부, 13일 풍수해 대비 유관기관 합동훈련

한국도로공사 강원본부(본부장 박명득)는 여름철 폭우로 인한 고속도로 차단 등의 재난발생시 효과적인 대응과 신속한 긴급구난을 위해 13일 오후 2~3시 영동고속도로 강릉대관령휴게소(양방향)에서 유관기관과 함께 풍수해대비 합동훈련을 한다.

이번 훈련은 영동고속도로 영동지역 호우경보 발효 및 집중폭우(누계 300mm, 시간당 50mm)로 인해, 인천방향 230.5km 절토부 유실로 전면차단과 차량사고 및 고립차량 발생 상황을 설정해 실시된다.

훈련은 중앙분리대 개방, 구급차 및 헬기 구호물품 수송, 사고차량 견인, 고립차량 회차, 유실 토사제거 등의 순서로 진행될 예정이다.

 

▲훈련구간 약도. ⓒ한국도로공사 강원본부


훈련 중에는 영동고속도로 강릉대관령휴게소 앞 1.0km 구간은 본선통행이 차단(양방향)되고, 차량은 강릉대관령휴게소 광장부로 우회해 통행할 수 있다.

훈련에는 강원본부, 대관령지사, 고속도로순찰대 제7지구대, 육군 제1670부대, 강릉소방서, 협력업체 등 7개 기관 75명이 참가하고 구조차․복구장비 등 25대의 장비도 동원된다.

한국도로공사 강원본부 관계자는 12일 “실전과 같은 풍수해대비 합동훈련을 통해 신속한 대처능력과 상호협력 체계를 확립함으로써, 앞으로 기습폭우와 같은 재난상황시 국민불편과 피해를 줄일 것”이라며, 훈련시간대에 대관령IC∼ 강릉JCT 구간을 통과하는 운전자들에게 안전운행 등의 협조를 당부했다.
tami80@pressian.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