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실버세대 생활개선 치유농업 프로그램 도입
군산시·농촌진흥청·LH 협업 실버텃밭 조성 추진
2019.06.24 14:47:08
군산시, 실버세대 생활개선 치유농업 프로그램 도입

ⓒ 군산농업기술센타

전북 군산시농업기술센터는 지역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생활개선 치유농업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농촌진흥청, LH공사, 주택관리공단이 함께 추진하는 것으로 군산시 미룡동 주공1단지 아파트 단지 내 자투리 공간에 실버텃밭정원을 조성해 65세 이상 어르신 20여명이 직접 텃밭정원을 가꾸고 재배한 농산물을 수확하는 공동체프로그램이다. 

시 농업기술센터는 지난 4월부터 매주 월요일 오후에 텃밭정원에서 생활개선 치유농업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있으며 오는 11월까지 20회에 걸쳐서 다채로운 교육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어르신들을 위한 프로그램에 아파트 단지 내 어린이집 원생들까지 참여해 말벗과 세대 간의 교감을 나누고, 어르신들에게는 먹거리를 제공하고 있어 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군산시는 도시농업 확대를 위해 실버세대 치유농업 프로그램 뿐 아니라 자연속교실 학교텃밭에 도우미로 활동하게 되는 30명의 도시농업관리사 전문가를 양성했다.

김미정 농촌지원과장은 “건전한 노후생활과 도시민 농심함양을 위해 지속가능한 실버텃밭을 확대 운영해 나갈 계획”이라며 “시민이 건강하고 도시생활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는 도시농업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yoosk0729@hanmail.net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