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군, 민선7기 주민과의 약속을 위한 초석을 다지다
상반기 정부공모 국·도비 공모사업 7건 선정...사업비 287억 확보
2019.07.12 21:24:28
고령군, 민선7기 주민과의 약속을 위한 초석을 다지다
▲고령군청 전경ⓒ고령군
고령군은 올해 상반기 정부 공모사업을 통해 사업비 287억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이는 지난해 연간 121억원에 비해 2배 넘는 액수다. 이번 성과는 아름답고 살기 좋은 고령의 미래를 현실로 만들어가는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상반기 선정된 공모사업으로는 도시재생뉴딜(133억원), 소가천생태하천복원사업(87억원), 신안배수개선사업(44억원), 새뜰마을사업(15억만원), DMO(지역관광추진조직)육성지원사업(1억원), 문화콘텐츠보호 공모사업(1억원),  마을가꾸기사업(6천만원) 등 7개의 사업이다.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대가야읍 쾌빈리 일대(면적 147,373㎡)를 상권·주거·역사·문화 등이 복합된 혁신거점공간으로 조성하며, 소가천생태하천 복원사업을 통해 친화적 하천정비로 수질개선 및 소가천의 재해안정성을 확보, 신안배수개선사업으로 매년 상습침수지역으로 농작물의 피해가 발생되었던 신안지구에 배수장 추가설치와 농경지 복토를 통해 안정적인 소득과 농업의 생산성을 높여 나갈 수 있게 됐다는 평이다.

새뜰사업 및 마을가꾸기 사업으로 마을환경개선 및 주택정비 등 생활․위생․안전 등 기반시설을 정비하고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주민역량강화 프로그램 등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DMO육성지원사업 및 문화콘텐츠 사업으로 가야금연주와 전통마당놀이 등 찬란한 대가야의 우수한 문화 콘텐츠를 통해 대가야의 대중화․세계화를 기대했다.

곽용환 고령군수는 “하반기에도 생활 SOC 복합화 사업과 군민 숙원사업, 지역현안 문제를 과감히 반영할 수 있는 국도비 공모사업에 주력해 자주적 재원을 확보해 '더 큰 고령! 더 행복한 군민!'을 완성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jeenhee08@naver.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