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사칭 '보이스피싱'으로 수천만원 훔친 대만인
명의 도용당했다고 전화로 유인해 집 비운 사이 들어가 4000만원 훔쳐
2019.08.12 11:37:54
경찰 사칭 '보이스피싱'으로 수천만원 훔친 대만인
경찰을 사칭한 보이스피싱으로 현금 수천만원을 훔친 대만인이 현행범으로 붙잡혔다.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절도 등 혐의로 A(25) 씨를 구속했다고 12일 밝혔다.

A 씨는 지난 1일 오전 11시 30분쯤 부산 연제구에 있는 한 오피스텔에서 거주하는 B(76·여) 씨의 집에 들어가 현금 4000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대만에서 보이스피싱 수금책으로 활동하면서 최근 관광비자로 입국해 경찰을 사칭, 명의를 도용당했다며 B 씨에게 전화를 걸었다.

이후 은행계좌에 있는 돈을 인출하도록 집밖으로 유인한 뒤 B 씨가 집을 비운 사이 몰래 들어가 현금을 훔쳐 달아났다.

경찰은 보이스피싱 신고로 수사를 착수해 용의자를 특정하고 범행 후 동선을 추적해 A 씨를 검거했다.
bsnews4@pressian.co 다른 글 보기